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산업

현대車 차세대 OS, 2022년부터 전 차량에 탑재

나카무라 타다시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11-11 12:41

[현대차와 엔비디아가 개발하고 있는 차세대 커넥티드 차량용 OS (사진=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10일,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와 개발하고 있는 커넥티드 자동차용 차량OS를 2022년 이후에 출시하는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 등 전 차량에 탑재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와 엔비디아가 개발하는 것은 고성능 정보처리용 반도체 '엔비디아 드라이브'가 채택된 커넥티드 자동차용 OS. 현재는 제네시스의 SUV 'GV80'과 세단 'G80'에만 탑재되어 있다.

엔비디아는 인공지능(AI) 및 기계학습, 그래픽 처리분야에서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회사의 드라이브는 대용량 데이터를 고속으로 연산처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현대차는 대용량의 정보를 효율적으로 수집, 처리하기 위해서는 고성능 정보처리용 반도체를 차량에 탑재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 2015년부터 엔비디아와 기술개발을 추진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