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산업

SK와 서울시, EV車 인프라 구축 협력

시미즈 타케시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1-22 13:39

[SK에너지와 서울시가 20일 서울시청 서소문별관에서 ‘신재생에너지·친환경 차량 보급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배정한 SK에너지 Solution & Platform추진단 정책지원담당, 강동수 SK에너지 Solution & Platform추진단장, 오종훈 SK에너지 P&M CIC대표, 정수용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 엄의식 서울시 환경에너지기획관, 김호성 서울시 녹색에너지과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에너지 홈페이지)]


SK에너지가 서울시와 함께 전기자동차(EV) 보급과 관련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SK에너지는 올해 상반기 중 서울시내 직영 주유소 7곳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한다. 총 발전용량은 144kW 규모가 될 전망. 직영점이 아닌 주유소의 참여를 촉진하기 위해, 관리 시스템 개발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또한 현행법에서 금지하고 있는 '신재생 에너지 발전사업'과 'EV충전사업'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도록 서울시와 공동으로 정부에 제도개선을 촉구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