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산업

현대모비스, 콘셉트카 2대 공개

나카무라 타다시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4-02 16:09

[현대모비스의 콘셉트카 'M.Vision X' (사진=현대모비스 제공)]


현대자동차 그룹의 부품 제조사 현대모비스는 지난달 31일, 모빌리티 전략의 일환인 콘셉트카 2대를 공개했다.

4인승 모빌리티카 'M.Vision X'는 전면의 유리창 부분에 투명 디스플레이를 장착, 탑승자가 영화나 스포츠 관전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탑승자가 각각 다른 영상을 볼 수도 있다. 탑승자의 제스처를 인식하는 기능을 탑재한 디스플레이도 있으며, 자율주행 모드에서는 인공지능(AI) 스피커와 인포테인먼트 등 주행관련 모든 기능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다고 한다.

2인승 소형 전기차(EV) 'M.Vision POP'은 스마트폰과 핸들을 연동시켜, 스마트폰으로 운전조작을 가능하게 했다. 차량 네 바퀴는 각각 180도까지 회전할 수 있어, 마치 게가 움직이듯 옆으로 이동할 수 있으며, 차체를 360도 회전하는 것도 가능하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예전과 달라진 인간 삶의 방식을 새로운 모빌리티 기술로 승화시키고자 고민했다”면서 “현대모비스가 제시한 새 모빌리티 플랫폼에는 서로의 마음을 나누고 일상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기술적 탐험 정신이 담겨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