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사회

印尼 자카르타, 병상 수 사용률 급증

야마모토 마키코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6-24 12:29

[사진=proxyclick 홈페이지]


인도네시아의 수도 자카르타 특별주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를 수용하는 병원의 병상사용률이 위기적인 수준까지 치솟고 있다. 주 정부가 22일에 발표한 20일 기준 병상사용률은 격리병실이 91%, 집중치료실(ICU)이 81%에 달했다. 격리병실은 9028상 중 8103상이, ICU는 1189상 중 961상이 사용중이다.

자카르타주 내 감염자 수용병원은 17일 기준으로 140개소. 이달 초에 34개소가 증가했다. 주 정부가 운영하는 32개의 병원 중 13개 병원은 코로나 감염자 전용병원으로 지정, 수용체제를 강화했다. 나머지 19개 병원도 60% 이상의 병상을 코로나 감염자들에 배정하고 있다.

주 정부에 의하면, 22일 기준 감염자는 3만 2191명. 이날 PCR검사 수는 1만 4462명이며, 이 중 3221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최근 1주일간 양성률은 26.6%에 달하고 있다.

정부가 주도하는 백신 접종 프로그램 1회 접종을 마친 사람은 총 351만명. 대상자 882명의 약 40% 수준이다. 이와는 별도로 민간이 주도하는 접종 프로그램에서는 1회 접종자 수가 5만 3400명에 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