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산업

현대車, 서울 도심에 EV 충전소 설치

사까베 데쯔오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7-06 16:00

[현대차가 서울 도심에 설치한 EV충전소 (사진=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5일, 전기자동차(EV) 충전소 'E-pit'을 서울 도심에 설치,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용자들의 편의를 제고하고, EV보급을 촉진하기 위한 조치다.

현대차는 미래에셋자산운용과 협력해, 미래에셋 센터원빌딩 지하 2층에 최대 출력 260kW의 초고속충전기 4기와 100kW의 급속충전기 2기를 설치했다. 연중무휴로 24시간 운영된다. 북미가 주도하는 규격 '콤보1'이라면 현대차 이외의 EV 자동차도 이용할 수 있다.

■ 하반기에는 인천, 대전에도
E-pit은 모터 스포츠에서 레이스 도중에 연료보급이나 타이어 교환을 하는 '핏 스톱'에서 착상된 것. 현대차는 이미 전국 고속도로 12곳의 서비스 구역에 E-pit을 설치했다. 올해 하반기에는 인천, 대전, 제주 등의 도심에도 E-pit을 설치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