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NNA지국장이 본 한국

한반도의 명단, 서울 그리고 경복궁

(中)/[번역]시미즈 타케시 기자입력 : 2021-08-12 14:17
2004-07-07 그날의 한국
서울은 한반도의 명당(풍수지리적으로 좋다고 여겨지는 지역)으로, 그 중심에 위치한 왕궁인 경복궁은 명당 중의 명당이라고 한다. 이는, 장풍득수(蔵風得水, 산에 둘러싸이고 강에 인접해 있다)라는 풍수의 조건을 충족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역 신문에 의하면, 신 행정수도 이전지로 사실상 확정된 ‘연기군’과 ‘공주시’의 경우, 중심부에 주산(主山, 풍수에서 가장 중요한 산)인 전월산(260m)이 있으며, 금천이 가로질러 흐르고 있는 점은 합격. 단, 금천이 주산과 너무 가까워, 산의 정기를 받을 수 있는 지역에는 관공서를 세울 부지가 거의 없다는 점이 결점이라고 한다. 또, 주산 이외에는 정기를 모으기에 좋은 산이 없는 것도 문제라고 지적한다.

전자(電子)정부를 목표로 하는 IT 대국의 새로운 중심지의 결정에도, 서양에서는 이해할 수 없는 것이 중요하게 여겨지기도 한다. (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