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e nav 닫기 전체메뉴
산업

印 타타車, 신형 티고르 EV 출시

마키타 쥰코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1-09-02 16:53

[이번에 출시된 티고르 EV 신형 (사진=타타모터스 제공)]


인도의 자동차 제조사 타타모터스는 지난달 31일, 신형 ‘티고르’ 전기자동차(EV)를 출시했다.

인도자동차조사협회(ARAI)에 의하면, 신형 티고르의 항속거리는 306km. 구형보다 항속거리가 늘어나, 보다 승용차로 이용하기에 적합하게 진화됐다. ‘XE’, ‘XM’, “XZ+’ 3 타입이 제공되며, 가격은 119만 9000루피(약 181만엔)부터. 배터리와 모터에는 8년간, 16만km까지 무상보증 서비스가 제공된다.

신형 티고르 EV에는 타타가 개발한 EV 신기술 ‘집트론(Ziptron)’이 채용됐으며, 배터리 축전용량은 21.5kW/h에서 26kW/h로 증가했다.

티고르 EV는 초기에 법인이나 정부기관에 주로 판매되었으며, 2019년 10월부터 개인소비자에 대한 판매를 시작했다. 이번에 출시된 신형은 개인소비자가 주요 타깃이다.